'차범근 며느리' 한채아, 상암동 길거리에서 드러낸 힙한 매력 "끄읏" [TEN★]


사진=한채아 인스타그램
사진=한채아 인스타그램
배우 한채아가 힙한 매력을 뽐냈다.

한채아는 2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끄읏"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한채아는 상암 SBS 프리즘타워 앞에 서있다. 티셔츠와 운동화에 코트를 걸친 한채아는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찍고 있다. 편안한 차림이지만 힙한 분위기로 눈길을 사로잡는다.

한채아는 2018년 차범근 전 축구 감독의 셋째 아들 차세찌와 결혼해 같은 해 딸을 낳았다. KBS 월화드라마 '연모'에 특별출연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