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사진=홍현희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홍현희가 물오른 미모를 뽐냈다.

홍현희는 20일 자신의 SNS에 “오늘 하루종일 쓸어내리기”라며 한 편의 동영상을 게재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긴 생머리의 홍현희가 새침한 표정으로 머리카락을 손으로 쓸어내리는 모습이 담겼다. 작은 얼굴에 인형같은 이목구비가 눈길을 사로잡는다.

특히 홍현희는 "최대 몸무게가 70kg이었으며, 현재는 공복에 54kg을 유지한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홍현희는 2018년 인테리어 디자이너 제이쓴과 결혼했다. 이들 부부는 TV조선 예능 프로그램 '와이프 카드 쓰는 남자'(와카남)에 출연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