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보미 인스타그램
/사진=김보미 인스타그램


배우 김보미가 코로나19 2차 백신 접종을 받았다.

김보미는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고민고민해서 2차 맞기로 결정"이라며 "보건소 도착해서 부작용 이야기 듣고 막 하다 보니 또 맞기 싫어서 시간 좀 달라고 하고 앉아서 생각하다 2차로 아스트라 맞음"이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에는 코로나19 백신 접종 완료를 뜻하는 배지가 담겨 있다. 김보미는 "부작용 없이 잘 지나가길"이라고 알렸다. 그는 심사숙고한 끝에 접종을 하기로 결정, 무사히 마친 것을 인증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보미는 지난해 6월 발레리노 윤전일과 결혼했다. 이후 그해 12월 아들을 품에 안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