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사진=사유리 인스타그램


방송인 사유리가 독감과 일본뇌염 예방을 접종받았다.

사유리는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젠도 자고 오리코도 사랑도 자고 나 자유다"라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 속 사유리는 침대에 누운 채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눈을 동그랗게 뜨고 입을 벌리는 등 코믹한 표정으로 유쾌한 매력을 뽐냈다. 이에 사유리는 "독감과 일본뇌염 예방주사 맞았다"고 알려 눈길을 끌었다.

한편 사유리는 지난해 11월 일본에서 서양인 남성의 정자를 기증받아 아들을 품에 안았다. 현재 KBS 2TV 예능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