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강희
최강희


배우 최강희가 최강 동안 미모를 자랑했다.

최강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유쾌한 일상을 공개했다. 그는 "화정배 연극 보러간날~ 한달이 지났는데 옷이 똑같네"라며 "부끄. 없떠. 모으는 열정보다 비우는 열정이 더 많아서 인 듯.
좋아하는 사람을 보는 일은(게다가 오랜만에 보는 일은 ) 참 기쁘고 반가운 일이야. 화정배가 아니라 배정화"라고 글을 썼다.
최강희 인스타그램
최강희 인스타그램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에서 최강희는 모자와 마스크로 얼굴을 가린 채 자신의 모습을 닮고 있다. 가리고 있어도 누가 봐도 최강희다. 최강희는 동료 배우 배정화가 출연 중인 공연을 보러와 행복함을 감추지 못했다.

최강희는 지난 4월 종영한 KBS2 드라마 '안녕? 나야!' 이후 휴식기를 가지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