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프로듀싱한 팬송 '매직샵' 스포티파이 2억 돌파


방탄소년단(BTS) 정국의 프로듀싱 곡 '매직샵'(Magic Shop)이 세계 최대 음원 플랫폼 '스포티파이(Spotify)'에서 2억 스트리밍을 돌파했다.

유럽의 빌보드라고도 불리는 세계적 권위의 '월드 뮤직 어워드'(WMA)는 최근 정국이 직접 프로듀싱한 '매직샵'이 스포티파이에서 2억 스트리밍을 돌파했다고 공식 계정을 통해 전했다.

매직샵은 2018년 정규 3집 '러브 유어셀프 전 티어'(LOVE YOURSELF 轉 'Tear') 앨범 7번째 트랙으로 팬덤 '아미'에 대한 사랑이 담겨있어 꾸준하게 사랑받고 있다.

특히 평소 아미 사랑으로 유명한 막내 멤버 정국은 기자 감담회에서 "매직샵은 팬분들을 위해 쓴 곡이다. 팬송이다 보니 곡 작업을 하는 느낌보다는 팬을 생각하고 사랑하는 마음을 담았다. 정말 팬 여러분을 위해 썼고 이 곡을 통해 많은 분들이 힘과 위로를 받는다면 행복할 것 같다" 라고 밝혔다.
방탄소년단 정국 프로듀싱한 팬송 '매직샵' 스포티파이 2억 돌파
또 정국은 "이 곡 만큼은 무조건 참여하고 싶었다" 라고 전한 바 있으며 프로듀싱부터 작사, 작곡, 코러스까지 적극 참여해 팬들에 대한 각별한 애정을 엿보게 했다.

정국은 2015년 'Outro : Love is Not Over'(아웃트로 : 러브 이즈 낫 오버)로 첫 프로듀싱에 도전했고 '스틸 위드 유'(Still With You), '유어 아이즈 텔'(Your Eyes Tell), 스테이(Stay), 시차 등 곡의 작사, 작곡에도 꾸준히 참여해 싱어송라이터로서의 역량을 보여주며 자신만의 커리어를 꾸준히 쌓아가고 있다.

정국은 프로듀싱한 매직샵 외 자신의 솔로곡 유포리아(Euphoria) 2억 8400만, 그룹 보컬 라인 중 단독으로 참여한 컬래버곡 '웨이스트 잇 온 미(Waste It On Me)' 2억 2000만으로 스포티파이 스트리밍 2억 이상을 기록하고 있다.

한편, 지난 14일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트위터의 한국 실시간 트렌드에 '#MagicShop200M', 'OUR MAGIC SHOP JUNGKOOK'가 오르기도 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