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케이리즈갤러리 공식 인스타그램
/사진=케이리즈갤러리 공식 인스타그램


배우 이병헌, 이민정 부부가 문화생활을 만끽했다.

케이리즈갤러리 측은 지난 14일 공식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갤러리 측은 "KIAF 2021 10월 13일 VVIP 프리뷰"라며 "DIEGALERIE 부스 앞에서 만난 반가운 이민정, 이병헌 부부"라고 밝혔다. 이어 "매해 키아프에서 보게 되는 이 부부는 변함없이 예술을 사랑하고, 젊고, 건강해 보인다. 이 부부 세상 부럽다"고 덧붙였다.

공개된 사진에는 이병헌, 이민정 부부와 7살 아들의 모습이 담겨 있다. 세 사람은 카메라를 응시하며 포즈를 취했다.

이병헌과 이민정은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한국국제아트페어(키아프서울) 국제갤러리 전시장에 방문해 여유로운 일상을 즐겼다. 특히 두 사람은 아들과 함께 다정한 분위기를 연출하며 훈훈함을 더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이병헌과 이민정은 2013년 결혼했으며, 슬하에 아들 한 명을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