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피오./ 사진=텐아시아DB
블락비 피오./ 사진=텐아시아DB


블락비 피오가 배우 이정재, 정우성과 한솥밥을 먹을까.

아티스트컴퍼니는 15일 오후 텐아시아에 "피오와의 전속 계약을 논의중이다"라고 밝혔다.

2011년 블락비로 데뷔한 피오는 지난달 세븐시즌스와의 계약을 종료했다. 그동안 피오는 무대, 예능 뿐만 아니라 드라마 '사랑의 온도' '남자친구' '호텔 델루나' '마우스'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도 활발하게 활동했다.

아티스트컴퍼니에는 안성기, 이정재, 정우성, 염정아, 박소담, 이솜 등 톱배우들이 속해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