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손현주 인스타그램
/사진=손현주 인스타그램


배우 손현주가 의미심장한 글을 남겼다.

손현주는 15일 자신의 SNS 계정에 "아버지 힘내셔요...아버지"라는 글을 게재했다. 해당 문구에 대한 자세한 설명이 없어 더욱더 궁금증을 자아냈다.

게시물을 본 배우 안보현은 "힘내주세요. 아버지"라는 댓글을 남기며 응원했다. 이에 누리꾼들은 "무슨 일인지 자세히 모르겠지만 힘내세요", "토닥토닥", "무슨 일이에요?", "아무 일 없이 무사히 지나시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손현주는 영화 '12월의 봄'(가제)으로 스크린에 컴백한다. 극 중 아버지의 장례식을 치르는 첫째 아들 호성 역을 맡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