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룹 블랙핑크 제니 /사진=W 제공
그룹 블랙핑크 제니 /사진=W 제공


'인간 샤넬' 제니가 화보 촬영을 통해 독보적인 매력을 뽐냈다.

15일 공개된 더블유 매거진 11월호 커버는 샤넬 앰버서더인 제니가 장식했다.

화보에서 제니는 샤넬(CHANEL) 2021/22 코코 네쥬(COCO NEIGE) 컬렉션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인간 샤넬'의 위엄…제니, 보디수트로 아찔한 매력
제니는 이번 더블유 매거진 촬영을 통해 스포츠와 스타일 사이를 오가는 동시에 제니만의 우아함을 보여주었다.

제니는 한국 셀러브리티 최초로 패션 광고 캠페인 모델로 발탁되어 샤넬과의 특별한 인연을 계속 이어나가고 있다.


김예랑 텐아시아 기자 norang@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