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현진 인스타그램
/사진=서현진 인스타그램


아나운서 출신 방송인 서현진이 떡볶이 마니아다운 일상을 공유했다.

서현진은 14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떡부터 어묵, 파, 만두, 달걀까지 다양한 재료가 한가득 담긴 떡볶이가 조리되고 있다. 냄비에 끓고 있는 모습이 보기만 해도 먹음직스럽다. 이에 서현진은 "새벽부터 땡기네. 질릴 때까지 먹어볼까"라는 글을 덧붙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서현진은 2017년 5살 연상의 이비인후과 의사 남편과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유튜브 채널 '서현진티비'를 운영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