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위브엔터테인먼트가 10월 12일 김광석의 25주기를 기념해 베스트 앨범을 발매한다.

이번 베스트 앨범의 특징은 내지 노래 가사글이 국내 최초로 AI기술로 구현한 김광석 친필 서체로 구성되어 있다는 점이다.

자켓 디자인에는 떠오르는 신예 아티스트 Lee.K 작가, Doyo작가가 콜라보로 참여했으며, 서체 개발은 베타버전으로 정식 버전 출시 후 김광석을 사랑하는 모든 팬분들이 무료로 다운 받아 이용할 수 있게 배포할 예정이다.

또 이번 앨범엔 ‘사랑했지만’, ‘어느 60대 노부부 이야기’, 잊어야 한다는 마음으로’, ‘거리에서’, ‘서른 즈음에’, ‘너무 아픈 사랑은 사랑이 아니었음을’ 등 대표 곡들이 담기며 대한민국 포크음악계의 대부 김민기의 <친구>, 송창식의 <나의 기타 이야기>와 더불어 김광석 라이브 공연도 최초 공개된다.

스타위브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김광석을 그리워하는 많은 사람들이 그의 목소리는 물론 친필 서체도 볼 수 있도록 특별하게 준비했다. 다방면으로 의미있는 앨범이 될 것이다”라고 밝혔다.

김광석의 베스트 앨범은 1일부터 예스24, 알라딘, 인터파크, 신나라레코드 등 주요 인터넷 서점 및 음반 쇼핑몰에서 예약판매를 진행했으며, 12일 오늘 발매한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