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지민 고향 랜드마크 '부산타워' 조명쇼...아이돌 최초 생일축하


방탄소년단(BTS) 지민이 생일(10월 13일)을 맞아 아이돌 최초로 부산의 랜드마크인 부산 타워에 특별 조명쇼가 펼쳐진다.

지민의 중국 대형 팬베이스 '지민바 차이나'는 지민의 27세 생일 서포트 PART 20. LIGHT OF SETTING SUN’를 발표했다.

지민의 생일인 13일 오후 8시부터 10시까지 두시간 동안 진행되는 이번 아이돌 최초 조명쇼는 지민의 생일을 축하하는 의미의 ‘HAPPY JIMIN DAY’라는 문구가 높이 120M의 부산 타워 전체를 뒤덮는다.
방탄소년단 지민 고향 랜드마크 '부산타워' 조명쇼...아이돌 최초 생일축하
지민바 차이나는 '이 조명쇼가 펼쳐지는 부산 타워의 빛이 지민처럼 빛이 잘 드는 등대가 되길 바란다'는 바람을 표현했다.

또한 이번 프로젝트가 진행되는 부산타워는 용두산 공원에 위치하고 있으며 총 높이 120M로 부산 시민과 관광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곳으로 '지민이 부산에서 추억이 있는 장소인 용두산 공원을 추천했기때문에 선택했다'는 장소 선정에 이유에 대해 전했다.

그러면서 ‘33개월 연속 개인 브랜드 평판 1위를 기록하고 있는 지민의 뛰어난 인기와 높은 긍정 비율때문에 이번 프로젝트가 성사될 수 있었다’며 지민에 대한 자부심도 드러냈다.

지민바 차이나는 ‘지민은 부산에서 쌓은 모든 것을 두고 자신의 꿈을 찾아 서울로 갔다’며 ‘우리에게 지민은 보물이 가득한 항해가다. 우리는 그가 이 바다에서 바람을 타고 파도를 헤치는 것에 경탄하고 고향 부산과의 유대 관계를 굳게 잡고 있는 것을 사랑한다’, ‘우리 최고 모험가 지민이 고향에서 온 축복을 가지고 용감하게 나아가길 바란다’며 지민의 미래를 축복하며 진심을 다해 응원, 가슴 뭉클한 감동을 선사했다.

매해 지민(BTS)을 위한 세계 최초, 한국 최초, 아이돌 최초 역대급 응원을 펼쳐온 ‘지민바 차이나’는 ‘Ladies and gentlemen, Welcome to JIMIN LAND’라는 새로운 프로젝트를 예고해 끊임없이 발표되는 놀라운 어나더레벨 서포트 클라스에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