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둥이맘' 황신영, "드디어 삼단 완전체!" 나란히 누운 세쌍둥이 '감격' [TEN★]


'삼둥이맘' 황신영, "드디어 삼단 완전체!" 나란히 누운 세쌍둥이 '감격' [TEN★]
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사진=황신영 인스타그램
개그우먼 황신영이 삼둥이를 향한 사랑을 표현했다.

황신영은 1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첫째 아서가 드디어 니큐에서 퇴원하여 삼단 완전체~! 드디어 삼둥이 다 모였어요. 아서가 첫째인데.. 제일 작게 태어나서... 현재 2키로가 안되요 흐어엉. 그래도 크게 잘 키워 볼게요~! #세쌍둥이 #삼둥이 #드디어 #다 모인 날 #첫째 #아서 #니큐 #퇴원"이라고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황신영 남편이 삼둥이를 품에 안고 환하게 웃는 모습이 보인다. 나란히 누운 삼둥이의 모습이 사랑스럽고 귀엽다. 다섯 명의 가족이 모두 모이게 돼 기쁜 황신영의 마음이 전해진다.

황신영은 5살 연상의 비연예인과 2017년 결혼했으며, 최근 세 쌍둥이 안아서, 안아준, 안아영을 낳았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