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정태우 아내 장인희 씨 인스타그램
사진=정태우 아내 장인희 씨 인스타그램


배우 정태우의 아내이자 스튜어디스 장인희 씨가 복직 후 기록을 남겼다.

장인희 씨는 10일 인스타그램에 승무원 복장을 한 셀카를 남겼다. 설리 닮은꼴로 유명했던 장인희 씨는 여전히 사랑스러운 미모를 자랑 중이다.

앞서 복직을 예고했던 장인희 씨는 복직을 앞둔 설렘과 복직 후 비행 일정 등을 공유하며 대중과 소통했다.

장인희, 정태우 부부는 2009년 5월 결혼해 정하준, 정하린 두 아들을 뒀다. 2016년에는 SBS '오!마이 베이비'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았다.

특히 장인희 씨는 '설리 닮은 꼴'이라 불리는 빼어난 미모로 주목을 받은 바 있다.

우빈 텐아시아 기자 bin0604@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