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준서 인스타그램
육준서 인스타그램


'강철부대' 출신 미술작가 육준서가 '전참시' 본방 시청을 인증했다.

육준서는 지난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 자는 빼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MBC '전지적 참견시점'(이하 '전참시') 방송화면을 캡처한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육준서가 피아노, 리코터 등 여러가지 악기를 연주하는 모습이 담겨 있다. 특히 '실제로는 허당미 가득한 예술가?'라는 자막이 눈길을 끈다. 육준서는 해당 자막 수정을 요청한다는 센스있는 SNS 글로 웃음을 자아냈다.

육준서는 '전참시'에서 절대적인 비주얼과 반전 일상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