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가은 (사진=정가은 SNS)
정가은 (사진=정가은 SNS)


방송인 정가은이 딸 소이와 단둘이 떠나는 첫 여행에 설레 했다.

정가은은 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소이랑 단둘이 떠나는 첫 여행"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여행을 떠나기 전 인증 사진을 찍고 있는 정가은과 딸 소이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여행용 캐리어에 기대고 있는 딸 소이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미소를 자아낸다.

이어 정가은은 "설레기도 하고 겁도 나고.. 우리 잘할 수 있겠죠? 촬영차 경주 갔다가, 경주 매력에 푹 빠져. 소이랑 경주 갑니다"라며 "놀이동산을 경주까지 갈 일이냐"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정가은은 지난 2018년 이혼 후 홀로 딸을 키우고 있다.

이준현 텐아시아 기자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