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한방병원장 사모님 되니 인사 받기 바빠…"대놓고 홍보" 내조까지 [TEN★]


장영란, ♥한방병원장 사모님 되니 인사 받기 바빠…"대놓고 홍보" 내조까지 [TEN★]
장영란, ♥한방병원장 사모님 되니 인사 받기 바빠…"대놓고 홍보" 내조까지 [TEN★]
장영란, ♥한방병원장 사모님 되니 인사 받기 바빠…"대놓고 홍보" 내조까지 [TEN★]
장영란, ♥한방병원장 사모님 되니 인사 받기 바빠…"대놓고 홍보" 내조까지 [TEN★]
장영란, ♥한방병원장 사모님 되니 인사 받기 바빠…"대놓고 홍보" 내조까지 [TEN★]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사진=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남편 개원을 축하해준 이들에게 감사 인사를 전했다.

장영란은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감사합니다. 넘치는 축하와 응원 잊지 않을게요. 감사해요. 받은 만큼 하나하나 다 베풀며 살게요. 헤. 댓글에 대놓고 홍보해도 된다 하셔서 용기 내어 또 올려요"라며 "내조그램"이라는 해시태그를 덧달았다. 함께 게시한 사진 속 장영란은 남편의 한방병원 개원을 축하하는 화환과 선물의 인증샷을 찍고 있는 모습. '한수민 남편 박명수'가 보낸 화분도 보인다. 남편을 응원하고 축하해주는 수많은 이들에 장영란은 행복한 모습이다.

장영란은 한의사 한창과 2009년 결혼해 슬하에 1남 1녀를 두고 있다. 최근 60kg대에서 55kg대까지 체중 감량에 성공했다. 남편 한창은 근무하던 한방병원을 퇴사하고 자신이 대표원장으로 있는 한방병원을 개원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