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사진=신다은 인스타그램


배우 신다은이 이사갈 집을 방문했다.

신다은은 8일 자신의 SNS에 ‘공사전에 들린 뉴 하우스 이 공간을 가장 좋아하게 될거 같아”라며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새 집에 들러 행복한 기분을 느끼는 신다은의 모습이 담겼다. 그가 있는 공간은 집 내부에 있는 계단. 일부만 봐도 어마어마한 규모가 느껴진다.

신다은은 “설레여도 되나요”라는 해시태그를 덧붙이며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신다은은 2016년 인테리어디자이너 임성빈 결혼했다. 이들 부부는 MBC '구해줘 홈즈'에 동반 출연한 바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