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사진=양미라 인스타그램


배우 양미라가 다이어트에 돌입했다.

양미라는 8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나는 오늘부터 한 끼에 한 끼 양만 먹기로 결심했다. 그렇기에 메인메뉴로 브런치 샐러드를 먹었고 디저트를 떡볶이로 먹었다"고 밝혔다.

공개된 사진에는 양미라가 먹은 샐러드와 떡볶이의 모습이 담겨 있다. 보기만 해도 군침을 자극할 만큼 먹음직스러운 비주얼이다.

이에 양미라는 "근데 떡볶이는 밥이 아니잖아요? 간식이죠? 뺄 살이 어디 있냐고 하겠지만, 팔다리는 가늘어도 나만 아는 고민이 있다"고 털어놓았다.

게시물을 본 누리꾼들은 "다이어트라면 반칙입니다", "뺄 살 어딨는지 안 보입니다", "나만 아는 고민이 있다는 것에 무한 공감", "저도 건강 위해 다이어트 결심"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양미라는 2018년 사업가 정신욱 씨와 결혼해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