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가 '스치면 품절'..이것이 뷔 이펙트!


방탄소년단 뷔가 입은 의상, 액세서리가 연이어 품절을 기록하며 또 한 번 ‘V-Effect(뷔 이펙트)’를 증명했다.

지난 2일 열린 ‘2021 더팩트 뮤직 어워즈에서 방탄소년단은 대상을 비롯해 5관왕을 거머쥐며 역대급 퍼포먼스를 펼쳤다.

뷔가 작은 것들을 위한 시무대에서 착용한 벨루티레브 케신 실크 셔츠의 전 사이즈가 곧바로 품절, ‘버터무대에서 입은 산드로팬시 니트 크롭 재킷또한 어김없이 품절 리스트에 올라 뷔의 막강한 영향력을 입증했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전 세계 6개 대륙에서 펼친 자선 콘서트 '글로벌 시티즌 라이브에 참여했을 당시 뷔는 대한민국 국보 1호 숭례문 앞에 앉아 "Cool Shade Stunner"라는 버터가사에 걸맞게 선글라스를 쓰고 강렬하게 등장, 독보적인 존재감으로 글로벌 팬들의 뜨거운 환호를 받았다.

당시 뷔가 착용한 페이크미브랜드의 내추럴본선글라스 또한 품절의 대열에 오르며 막강한 ‘V-Effect(뷔 이펙트)’를 발휘했고, ‘퍼미션 투 댄스무대에서 착용한 랑방슬리브리스 티셔츠 또한 품절, ‘뷔다스(+미다스)’ 효과를 입증한 바 있다.
 방탄소년단 뷔가 '스치면 품절'..이것이 뷔 이펙트!
앞서 공개된 인도네시아 토코페디아광고에서 뷔가 착용한 자크뮈스바오 리프-프린트 셔츠, 방탄소년단 자체 예능 프로그램 달려라 방탄에서 입은 블러1.0’의 맨투맨 티셔츠 또한 방송 후 빠르게 품절, 막강한 소구력으로 놀라움을 안겼다.

이 외에도 미국 뉴욕에서 열린 유엔 총회에 참석 후 메트로폴리탄 미술관 방문 시 입었던 루이 비통재킷 또한 전 세계 공식 사이트에서 일제히 품절, 입국할 때 입었던 마르니화이트 티셔츠, 최근 콜드플레이와 협업을 알리는 사진에서 입었던 디센던트티셔츠 또한 품절의 대열에 올랐다.

뷔가 스치면 품절사태를 부르는 것은 옷이나 액세서리 뿐만이 아니다.
최근 뷔가 방탄소년단 공식 트위터 계정에 와인병을 들고 찍은 셀카 사진을 게재한 후 뷔가 들고 있던 샤토 마고1992년산 와인이 품절 리스트에 올라 폭발적인 글로벌 영향력이 무엇인지 제대로 보여줬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