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영란, 마스터 맡았다
"최선을 다해 응원했다"
유쾌+비타민 매력
장영란 / 사진 = 장영란 인스타그램
장영란 / 사진 = 장영란 인스타그램


장영란 / 사진 = 장영란 인스타그램
장영란 / 사진 = 장영란 인스타그램
방송인 장영란이 '내일은 국민가수' 마스터로 나서는 소감을 전했다.

7일 장영란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일은 국민가수' 오늘 밤 저녁 10시. 감사하게 또 영광스런 자리 마스터 자리에 앉게 되었습니다. 제가 뭐라고 절실한 출연자 분들을 감히 평가해서 미안해요. 그래도 최선을 다해 응원했습니다"라며 "'내일은 국민가수' 출연하신 출연자 분들의 열정과 도전에 큰 박수 보내드려요. 오늘 밤 저녁 10시 여러분도 함께 응원해 주세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장영란이 '내일은 국민가수'를 가리키며 싱그러운 미소를 짓고 있다. 황금빛 드레스를 입고 있어 마치 트로피 같은 패션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TV조선 새 오디션 프로그램 '내일은 국민가수'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글로벌 K-팝스타 탄생 프로젝트다. 7일 밤 10시 첫 방송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