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바다 인스타그램
사진=바다 인스타그램


가수 바다가 남편이 직접 만든 요리를 자랑했다.

바다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고마운 신랑의 만찬. 내가 넘나 좋아하는 신랑표 샌드위치 #내가더잘할께"라는 게시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샐러드와 감바스, 샌드위치 등의 음식으로 가득 찬 식탁에 앉아있는 바다의 모습이 담겼다. 먹음직스러워 보이는 음식들이 시선을 사로잡는 가운데 행복한 바다의 표정이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낸다.

바다는 2017년 10살 연하의 비연예인 남성과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