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글맘' 김나영, 두 아들 등원길 만만치 않네 [TEN★]


방송인 김나영이 두 아들과의 등원길을 공개했다.

김나영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함께한 등원길”이라는 글과 함께 사진들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사진 속에는 아들 신우, 이준과 함께 사진을 찍고 있는 김나영의 모습이 담겼다. 첫째 신우는 김나영의 목을 껴안고 장난스러운 표정을 짓고 있어 시선을 사로잡는다. 김나영은 민낯에 후드티셔츠로 편안한 차림새다.

김나영은 2019년 이혼한 이후 두 아들을 키우고 있다. 현재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