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민국, SNS 통해 근황 공개
18번째 생일에 웃음꽃 '활짝'
/사진=김민국 인스타그램
/사진=김민국 인스타그램


방송인 김성주의 아들 김민국이 18번째 생일을 맞았다.

김민국은 지난 6일 자신의 SNS 계정에 장문의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원래도 투머치토커인 내가 이번에 어언 2달 치 이야기를 들려드리겠다"며 말문을 열었다.

또한 "역시 고2 생활은 녹록지 않다. 고2는 다들 그렇다고 하지만, 그거 초등학교 때부터 그래왔지 않냐. 초등학교가 그렇지, 뭐 중학교가 그렇지 뭐, 가끔은 그렇지 않은 것을 느껴보고 싶다"고 털어놓았다.

헤어스타일에 대해서는 "머리는 계속 기르고 있다. 예전부터 부모님이 준 옥체에 손대는 것은 도리에 어긋난다 그랬다"며 "그러면서 밥은 매일 햄버거나 먹는 나를 뭐라 생각할지 궁금하다"고 알렸다.
/사진=김민국 인스타그램
/사진=김민국 인스타그램
김민국은 "코로나도 여전하다. 분명 작년에 '올해는 안 이랬으면 좋겠다' 했는데 역시 소원은 함부로 비는 게 아닌가 보다. 덕분에 큐알 코드와 얼굴 인식 아이패드랑 더욱 친해지고 있다"며 "가끔 가다 얘네 중 친절한 애들은 '정상입니다'라고 얘기해주곤 하는데, 네가 뭔데 날 판단해"라고 밝혔다.

이외에도 김민국은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 세계 동물의 날 등 다양한 주제로 이야기를 나누며 속마음을 드러냈다.

공개된 사진에는 케이크 모자를 쓰고 활짝 웃고 있는 김민국의 모습이 담겨 있다. 그는 얼굴에 케이크를 잔뜩 묻은 채 허탈한 표정을 짓기도 했다. 특히 김민국은 행복한 생일을 공유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민국은 2013년 MBC 예능 '아빠! 어디가?'에 김성주와 함께 출연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