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정민 인스타그램
/사진=김정민 인스타그램


가수 김정민이 단독 콘서트를 취소했다.

김정민은 지난 6일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그는 "콘서트 취소로 불편을 드려 죄송하다"며 "코로나로 인해 질병 관리청의 불허로 두 번의 연기에도 불구하고 단독 콘서트가 결국 취소됐다"고 밝혔다.

또한 "먼 곳에서도 미리 일정 잡아놓고 기다리셨던 분들 많이 계신 듯한데 불편을 드려서 다시 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며 "즐겁게 웃으면서 만날 수 있는 날이 다시 올 것"이라고 알렸다.

앞서 김정민은 지난 8월 단독 콘서트를 진행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확산세로 인해 결국 취소를 결정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한편 김정민은 MBC 예능프로그램 '놀면 뭐하니?'를 통해 결성된 프로젝트 그룹 MSG워너비의 멤버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다음은 김정민 인스타그램 전문이다.#콘서트취소 #불편을드려죄송합니다
.
코로나로 인해 질병관리청의 불허로 두번의 연기에도 불구하고 단독콘서트가 결국 취소가 되었음에 다시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먼곳에서도 미리 일정 잡아놓고 기다리셨던 분들 많이 계신듯한데
불편을 드려서 다시한번 진심으로 사과드립니다...ㅠ

즐겁게 웃으면서 만날수 있는날 다시올거예요~♡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