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도네시아 최고 인기남' 방탄소년단 뷔, '토코페디아' 광고도 핫인기


방탄소년단 뷔가 수려한 비주얼과 사랑스러운 헤어스타일, 물 흐르는 듯한 자연스러운 연기로 완성한 광고가 공개되어 전 세계 팬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

인도네시아 최대 전자 상거래 기업 '토코페디아(Tokopedia)'는 브랜드 홍보대사로 활약 중인 방탄소년단의 개별 프로모션 영상을 순차적으로 공개하고 있으며, 3일에는 뷔 버전의 광고가 전격 공개됐다.

인도네시아에서 뜨거운 인기를 기반으로 직캠, 음원 등 관련 콘텐츠가 공개될 때마다 화제를 불러 모았던 뷔는 이번에도 역시 유튜브, 트위터 등 각종 SNS 플랫폼을 통해 광고가 공개되자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 냈다.

뷔는 그리스 조각상이 살아 돌아온 듯 화려한 컬이 돋보이는 헤어스타일로 등장부터 시선을 사로잡았다.
'인도네시아 최고 인기남' 방탄소년단 뷔, '토코페디아' 광고도 핫인기
또 화면에 얼굴이 가득 찬 클로즈업 샷에서도 굴욕없는 완벽한 조각상 이목구비를 드러냈고 오똑한 콧대와 유려한 턱선은 베일 듯 날렵하면서도 부드러운 카리스마를 발산했다.

뿐만 아니라 뷔의 큰 눈에 미소가 띄어지자 보는 이들의 마음을 단번에 설레게 할 만큼 매력적인 한 컷이 완성됐다.

뷔의 클로즈업 샷 이후에는 촬영이 끝난 후의 모습을 담은 것 처럼 연출한 광고가 이어졌다. 실제로 촬영이 끝난 듯 스태프들에게 인사를 하고 핸드폰을 하며 편하게 시간을 보내는 뷔의 자연스러운 연기는 광고가 끝났다고 착각할 만큼 일품이었다. 이어 스태프가 수근대는 것 같은 내래이션과 "Bayar di tempat(배달 시 결제)"를 강조하는 말이 더해져 유쾌한 광고가 완성됐다.

뷔가 얼굴로 한 번, 연기로 또 한번 화제를 일으킨 이번 영상에 팬들은 "태형이 연기가 너무 자연스러워서 순간 이거 뭐지? 했어", "이렇게 비현실적으로 생겨서 귀엽고 섹시하고 다 해", "내 심장은 오늘도 터진다", "복슬복슬 태형이 이제 다시 못 보는 줄 알았는데 아직 남아있었구나!", "사랑스러운 뷔숑이 최고", "광고야 조각상이야?"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영국 음악전문 매체 ‘NME’동남아시아에서 가장 인기 있는 BTS 멤버는 뷔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아시아 프린스 뷔의 독보적 인기를 집중 조명한 바 있다. 조사에서 뷔의 인기가 인도네시아, 베트남, 태국 등에서 가장 높은 점유율을 보이는 것으로 분석, 뜨거운 사랑을 한 몸에 받으며 활약하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