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함연지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사진=함연지 유튜브 채널 영상 캡처


뮤지컬 배우 함연지가 유튜버 아옳이와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함연지는 1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햄연지 YONJIHAM에 '*햄연지X아옳이의 명품 패션쇼* 부티 좔좔 스타일링ㅣ엄마의 옛날 트위드 트렌드에 맞는 수선 꿀팁 샤넬, 루이비통 입어만 볼게요| 햄연지'라는 제목의 영상을 올렸다. 함연지는 "여러분~! 오늘은 제가 너무 사랑하는 아옳이 언니네 집에 놀러 갔어요. 여러분이 좋아하실 것 같은 특급 콜라보 만남 어떠셨어요? 다음엔 누구와 콜라보 해볼까요? 오늘도 시청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맛있는 하루 보내세요!"라고 설명을 달았다.

영상 속 함연지는 패션회사 CEO 겸 유튜버 아옳이(김민영)의 집을 방문한 모습. 함연지는 아옳이를 위해 엘사 코스프레 의상을 준비해왔다. 엘사 드레스를 입은 아옳이는 "어디서 사냐"며 마음에 들어했다.

이어 아옳이의 드레스룸이 소개됐다. 우아한 스타일의 의상들과 명품브랜드의 가방, 액세서리들이 가득했다. 함연지는 "아옳이 손민수하고 싶다"며 아옳이가 평소 즐기는 스타일로 꾸며주길 부탁했다. 하늘색 트위드 세트를 입고 명품브랜드 C사의 화이트 퀼팅백을 든 함연지는 "앞으로 언니만 따라할까보다"며 만족했다. 아옳이는 "예전에 팔았던 건데 지금은 안 파는데 다시 팔아야겠다"며 함연지의 핏에 감탄했다. 함연지가 "많은 스타일리스트를 경험했는데 언니가 짱이다"고 하자 아옳이는 "나 연지 스타일리스트 시켜주라"며 화답했다.

다음으로는 톤온톤의 트렌치코트룩을 입었다. 여기에 명품브랜드 L사의 가방을 들었다. 코트 안에는 아이보리빛 원피스를 착용했다. 뉴욕대 출신인 함연지가 "지적인 느낌도 난다"고 하자 아옳이가 "최소 서울대"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세 번째로는 아이돌 스타일로 연출했다. 함연지는 블랙 투피스에 명품브랜드 C사의 사각 쉐입의 크로스백을 멨다. 함연지는 "내가 집에서 주워 입었을 때와 사람이 달라 보인다"며 놀라워했다. 아옳이는 "나의 뮤즈"라며 함연지의 아름다운 모습에 감탄했다.

네 번째는 인간 샤넬룩을 선보였다. 아옳이는 "제가 산 원피스 중에 가장 비싼 걸 입혀보고 싶다"며 명품브랜드 C사의 원피스를 꺼냈다. 함연지는 카멜리아 패턴이 들어간 이 원피스에 화려한 보석 장식이 있는 클러치를 들었다. 아옳이는 "과하다 싶으면 겉에 약간 무난한 옷을 걸쳐주면 된다"고 스타일링 꿀팁을 전했다.

함연지는 어머니에게 물려받은 노란색 트위드 투피스를 입고 나와 아옳이에게 수선 팁을 달라고 부탁했다. 함연지는 "엄마 외에는 이렇게 옷을 입혀준 사람이 처음이다"며 고마워했다.

함연지는 식품업체 오뚜기 창업주의 손녀이자 함영준 오뚜기 회장의 딸로, 방송, SNS, 유튜브 등을 통해 팬들과 활발히 소통하고 있다. 함연지는 고등학교 연합 졸업파티에서 만난 동갑내기와 2017년 결혼했으며, '햄편'이라는 애칭을 가진 남편은 함연지 유튜브 영상에도 등장한다.

인플루언서 아옳이는 유튜브 구독자 56만 명을 보유하고 있다.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1 출연했던 카레이서 서주원과 2018년 결혼했으며, 서주원은 H그룹 금융사 임원의 아들로 알려져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