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커피 광고가 어울리는 남돌" 1위에 등극


방탄소년단 뷔가 “커피 광고가 어울리는 남돌” 1위에 등극했다.

지난달 9월 23일부터 9월 29일까지 아이돌 커뮤니티 최애돌에서 진행된 “커피 광고가 어울리는 남돌” 투표에서 뷔는 1만9972표를 획득하며1위에 등극했다.

뷔는 커피 모델에 맞는 세련되면서 깊고 진한 향기, 따뜻함, 부드러움을 풍기는 우아한 이미지와 동시에 아이 같이 순수한 모습, 장난스러운 표정까지 표현의 한계가 없는 다채로운 매력을 가지고 있다.

뛰어난 외모와 커피의 종류에 따라 다채로운 표정과 연기로 훌륭한 커피 모델로서의 자질을 갖고 있다.

뷔가 커피를 만드는 모습은 팬들에게 큰 화제가 되기도 했다. 방탄소년단은 자체 예능 달려라 방탄에서 방탄 카페를 주제로 한 방송에서 일일 바리스타에 도전한 바 있다.

뷔는 바리스타의 설명에 열심히 필기를 하면 집중한 결과 스팀우유로 라떼 만들기에 도전해 수준급의 라떼 아트를 완성시키며 바리스타 못지않은 실력을 보인 바 있다.
방탄소년단 뷔, "커피 광고가 어울리는 남돌" 1위에 등극
방송에서 에스프레소 머신 앞에서 커피 내리기에 열중하는 모습과 라떼를 만드는 진지한 뷔의 모습은 커피 CF를 연상시키는 훈훈한 비주얼을 자랑했다.

팬들은 “커피같이 깊은 분위기 태형이 따라올 사람 없죠”, “태형이 바리스타로 변신한 모습 광고에서 보고싶어”, “태형이 분위기는 에스프레소”, “콜드브루 광고에서 태형이 모습도 너무 멋져” 등의 반응을 보였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