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 이후 광고계의 샛별로 떠오르는 김연경선수가 ‘비스트로피자’와 손을 잡았다.

식빵언니로도 유명한 김연경선수는 2020 도쿄올림픽에서 우리나라 배구를 4강으로 이끌면서 주목받았다 이후 각종 방송을 통해 재치있는 입담을 보여주고 있다.

관계자는 “김연경은 어린시절 작은 키로 벤치에 있었지만, 현재 세계에서 인정받는 배구선수가 되었다며, 비스트로피자 또한 작은 가게에서 시작하여 현재 100호점을 달성하는 등 성장 이미지와 일치하여 모델로 발탁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아울러 “활기차고 건강한 이미지의 김연경선수 모델 발탁을 통해 앞으로 긍정적인 브랜드 이미지 효과를 일으킬 것이라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