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영 인스타그램
김소영 인스타그램


방송인 김소영이 재택근무 근황을 전했다.

김소영은 2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내일 모레, 금요일엔 홈웨어를 오픈해요. 의류 브랜드와 만든 제안은 처음이죠. 작년에 옷을 직접 만들어도 봤지만, 멋지고 소중하고 편안한 일상을 만다는 데 의복만한 게 없죠. 브론테의 첫 화두는 나만의 시간, 재택 근무 중에도 왜인지 기분이 좋아지는 옷. 저는 이제 아기랑 빠이하고 위례-강남-성수 돌아다닐 예정이에요. 오늘도 다들 좋은 하루 보내세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오상진♥' 김소영, 집에선 민낯이지…"홈웨어 오픈해요" [TEN★]
'오상진♥' 김소영, 집에선 민낯이지…"홈웨어 오픈해요" [TEN★]
사진 속 김소영은 자택에서 편안한 복장으로 일상 생활을 하고 있다. 딸 아이와 놀아주는 모습, 쇼파에 기대 앉아 카메라를 응시하는 모습 등으로 자연스러운 일상을 전했다.

특히 김소영은 화장기 전혀 없는 민낯으로 청순한 미모를 드러내 눈길을 끈다.

김소영은 아나운서 오상진과 2017년 결혼해 슬하에 딸을 두고 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