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에이드 멤버 김규년이 전역했다.

소속사 에이드뮤직은 2021년 9월 29일 디에이드의 멤버 김규년이 만기 전역했다고 밝혔다.

지난 2020년 3월 24일 9사단 신병교육대에 입대한 후 사단 군악대로 군복무에 임한 김규년은 9월 29일 만기 전역을 하게 됐다.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여파로 인해 앞선 7월 말부터 현지전역 휴가 일정을 지내 온 김규년은, 개인 SNS를 통해 팬들과 소통하며 디에이드 활동 재개를 준비하며 시간을 보냈다.

소속사 에이드뮤직 측은 김규년이 현지전역 휴가를 보내는 동안 개인 앨범과 디에이드 앨범, 토크 콘서트 등 바로 활동 재개를 위해 많은 노력을 했다고 전했다.

또한 김규년은 디에이드 공식 SNS를 통해 “기다려 준 팬분들께 감사하는 의미를 담은 곡이며, 긍정적이고 희망적인 멜로디를 전달하기 위해 노력한 곡이다”라며 연주 곡 앨범 ‘Fresh Air’발매를 알렸다.

이어 “앞으로 디에이드로서, 기타리스트 김규년으로서도 많은 활동이 있을 예정이니 잘 지켜봐 주셨으면 한다”라며 앞으로의 행보를 남겼다.

끝으로 소속사 에이드뮤직 관계자는 “전역 다음 날부터 라디오와 공연, 토크콘서트 등 팬들과 만날 수 있는 자리를 통해 인사드리겠다”고 공식 일정을 공개했다.

한편 김규년은 9월 30일 웬디의 영스트리트를 통해 첫 인사를 전할 예정이며, 김규년의 연주곡 앨범 ‘Fresh Air’는 오는 10월 3일 정오에 발매될 예정이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