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우빈, 간식 사오란 메시지에 무슨 말?
"유리야 번호 잘못 입력했단다"
/사진=김우빈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
/사진=김우빈 인스타그램, 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김우빈이 잘못 온 문자에 따뜻한 답장을 남겨 화제다.

지난 27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김우빈 인스타그램 스토리 (아저씨 저 유리에요)'라는 제목의 글이 게재됐다.

이날 작성자는 김우빈이 SNS 계정에 올린 게시물을 공유했다. 이에 따르면 한 누리꾼은 김우빈에 "간식 사 오세요"라고 전했다. 이어 "아저씨 저 유리예요. 강아지 간식 사 오세요"라며 재차 알렸다. 그러자 김우빈은 "유리야 번호 잘못 입력했단다"라고 밝혔다.

김우빈은 아이로 추정되는 누리꾼이 실수로 보낸 메시지에 침착하게 대처했다. 무엇보다 김우빈의 친절한 말투가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한편 김우빈은 2015년부터 배우 신민아와 공개 열애 중이다. 현재 영화 '도청'(가제), '외계+인' 개봉을 앞두고 있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