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설현 인스타그램
사진=설현 인스타그램


그룹 AOA 멤버 설현이 엉뚱한 행동으로 웃음을 안겼다.

설현은 28일 자신의 SNS에 “최애 바람막이가 돼버림”이라는 멘트와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바닥에 대자로 뻗어있는 설현의 모습이 담겼다. 뒤로 자빠진 듯한 그는 웃옷이 위로 올라간 채 천장을 응시하고 있다. 코믹한 연출이 웃음을 자아낸다.

한편, 설현은 지난 1월 종영한 tvN 드라마 '낮과 밤’에 출연했다. 최근 유튜브를 통해 팬들과 소통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