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영웅,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1위…존재 자체가 '명품'


가수 임영웅이 9월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에서 1위에 올랐다.

9월 트로트 가수 브랜드평판 빅데이터 분석결과, 1위 임영웅 2위 이찬원 3위 영탁 순으로 분석됐다.

임영웅의 브랜드는 참여 지수 373만 2712, 미디어 지수 396만 7788, 소통 지수 305만 4397, 커뮤니티 지수 311만 8665로 확인됐다. 이로서 총 브랜드 평판 지수 1387만 3562로 1위를 차지했다. 그는 지난 8월 브랜드 평판 지수 1231만 8998에서 12.62% 상승한 수치를 보였다.

한국기업평판연구소는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빅데이터 분석을 위해 지난 8월 26일부터 9월 26일 까지 트로트 가수 브랜드 빅데이터 7134만 3878개를 추출해 트로트 가수 브랜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참여 지수, 미디어 지수, 소통 지수, 커뮤니티 지수로 측정했고, 이를 바탕으로 브랜드 평판 지수를 분석했다. 지난 8월 브랜드 빅데이터 7183만 7665개와 비교하면 0.69% 줄어들었다.

브랜드 평판 지수는 소비자들의 온라인 습관이 브랜드 소비에 큰 영향을 끼친다는 것을 찾아내 브랜드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서 만들어진 지표.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분석을 통해 트로트 가수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들의 관심과 소통량을 측정할 수 있다. 브랜드평판 랭킹 추천지수가 알고리즘에 가중치로 포함됐다.

2021년 9월 트로트 가수 브랜드평판 30위 순위는 임영웅, 이찬원, 영탁, 송가인, 장민호, 정동원, 김희재, 장윤정, 박군, 홍진영, 나훈아, 양지은, 은가은, 홍지윤, 남진, 태진아, 설운도, 나태주, 강진, 조정민, 김태연, 신유, 별사랑, 김다현, 김연자, 진해성, 오승근, 김나희, 주현미, 진미령 순으로 분석됐다.

한편, 트로트 가수 브랜드 평판 1위를 차지한 임영웅은 최근 뉴에라프로젝트와 매니지먼트 계약이 만료되어 1년 6개월의 기간제 활동을 마무리 하고 솔로 활동에 돌입했다.

또한 지난해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진(眞)에 오른 임영웅은 훈훈한 비주얼과 심금을 울리는 가창력으로 많은 사랑을 받았다. 현재 TV조선 '신청곡을 불러드립니다 - 사랑의 콜센타', '뽕숭아학당' 등에 출연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