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정국./
방탄소년단 정국./


방탄소년단(BTS) 정국의 솔로 2곡이 미국 빌보드 차트 10위권 안에 '10주 연속'으로 동시 랭크되는 초강력 음원 파워를 보여줬다.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최신 차트(2021년 9월 25일자)에 따르면, 정국의 솔로곡 '시차'(My Time)는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 7위에 올랐다.

또 다른 정국의 솔로곡 '유포리아'(Euphoria)는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8위를 차지했다.

'시차'와 '유포리아'는 지난 주에 이어 해당 차트 TOP10 안에 '10주 연속'으로 동시 랭크되는 쾌거를 이뤘다.
방탄소년단 정국 솔로곡 '시차' '유포리아', 美빌보드 차트 10주 연속 '톱10'
방탄소년단 정국 솔로곡 '시차' '유포리아', 美빌보드 차트 10주 연속 '톱10'
'시차'와 '유포리아'는 77주째, 81주째 차트인하며 월드 디지털 송 세일즈 차트에서 장기 집권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유포리아'는 역대 한국 아이돌 솔로곡 중 최장 기간인 81주째 차트인하는 막강한 음원 기록을 세우는 등 빌보드에서 K팝을 대표하는 그룹 메인보컬의 위상을 떨쳤다.

'유포리아'는 지난 25일(한국시간) 글로벌 음원 플랫폼 아이튠즈의 미국 아이튠즈 톱송 차트 182위에 재진입했다.

24일 발매한 방탄소년단과 세계적인 록 밴드 콜드플레이 협업곡 '마이 유니버스'(My Universe)는 미국 아이튠즈 톱송 차트 1위, My Universe(Instrumental) 버전은 2위를 차지했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