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사진=이지혜 인스타그램


가수 이지혜가 태교 중인 근황을 전했다.

이지혜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짝꿍이 오니까 재밌네. 내일이면 다시 일상. 마지막 밤"이라고 글을 적었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이지혜 남편 문재완이 보인다. 문재완은 일과를 마치고 이지혜가 쉬고 있는 강남의 한 5성급호텔로 찾아온 모습. 아무리 좋은 호텔도 이지혜에게는 남편만 못한 듯하다. 돈독한 부부 사이는 보는 이들도 미소 짓게 한다.

이지혜는 2017년 세무사 문재완과 결혼해 딸 태리 양을 낳았다. 현재 둘째를 임신 중이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