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진모♥' 민혜연, 왕방울만한 이목구비에 골드 체인 목걸이…강아지상 미인 [TEN★]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사진=민혜연 인스타그램
배우 주진모의 아내이자 가정의학과 전문의 민혜연이 세련된 미모를 뽐냈다.

민혜연은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늘 새긴 한마디! 그럼에도... 행복하소서. 정덕희 선생님과 녹화 중에 들은 한마디가 그 동안의 나를 반성하게 하더라는... 히힛! 모두 행복합시당!"라고 글을 썼다. 함께 게시한 셀카에서 민혜연은 식물 패턴이 들어간 랩원피스를 입고 있다. 감탄을 자아내는 시원시원하고 또렷한 이목구비로 강아지상 미인의 면모도 뽐낸다. 마스크를 쓰자 커다란 눈망울은 더욱 돋보인다. 골드체인 목걸이는 민혜연의 우아함을 배가한다.

민혜연은 11살 연상의 배우 주진모와 2019년 결혼했다. 뛰어난 미모로 '의사계 김태희'라는 별명을 갖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