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김나영 인스타그램
사진=김나영 인스타그램


방송인 김나영이 혼자 보내는 연휴를 만끽했다.

김나영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족과 함께 보낸 연휴도 좋지만 혼자도 좋구나”라며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야외에서 멋들어진 포즈를 취하는 김나영의 모습이 담겼다. 선글라스와 재킷 등으로 시크한 매력을 살린 그의 모습이 감탄을 부른다.

김나영은 “나랑 같은 마음 손!”이라며 혼자 보내는 꿑같은 휴일에 공감대를 형성했다.

한편, JTBC '용감한 솔로 육아-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인 김나영은 두 아들의 육아 일상을 공유하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