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사진=서동주 인스타그램


외국 변호사 서동주가 신효범과 '골 때리는 그녀들’을 본방사수 했다.

서동주는 2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드디어 오늘 불나방 vs. 결승전 후반전이 방송 되네요.
효범 언니네서 본방사수 하려고요"라는 글과 함께 여러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편한 옷차림의 서동주와 신효범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은 한 집에 모여 자신들이 출연하는 ‘골 떄리는 그녀들’ 방송을 기다리고 있다.

한편, 방송인 서정희의 딸로 알려진 서동주는 SBS '골 때리는 그녀들’ 국대패밀리 팀에서 활약 중이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