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간미연 인스타그램
사진=간미연 인스타그램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배우 간미연이 백신 부작용을 고백했다.

간미연은 19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모더나 맞았는데요 혹시 허리통증 있으셨던 분?”이라며 한 장의 사신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자신의 얼굴보다 큰 퍼프를 들고 있는 간미연의 모습이 담겼다. 최근 모더나 백신을 맞았다고 밝힌 간미연은 허리 통증이 있는 듯한 글을 남겨 눈길을 끈다.

한편, 간미연은 2019년 3세 연하인 뮤지컬 배우 황바울 결혼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