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키타카 퍼포먼스 2배로 즐기는 챌린지
[공식] 현아&던, 'PING PONG' MV 유튜브 1000만뷰 돌파


현아(HyunA)와 던(DAWN)이 뮤직비디오 조회수와 SNS 챌린지로 화제성을 이어가고 있다.

현아&던이 지난 9일 EP [1+1=1] 발매와 동시에 공개한 타이틀곡 'PING PONG'의 뮤직비디오는 18일 오전 유튜브 조회수 1000만 회를 돌파했다.

'PING PONG'은 사랑에 빠진 연인의 모습을 귀엽고 톡톡 튀는 가사로 표현한 뭄바톤 댄스 장르의 곡이다. 현아와 던이 공동으로 작사, 작곡에 참여해 자신들의 색깔을 뚜렷하게 담아냈다.

특히 'PING PONG'의 뮤직비디오는 현아&던의 화려하고 키치한 비주얼과 티키타카 퍼포먼스로 공개 직후부터 음악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현아는 파란색 헤어의 인어공주, 던은 초록색 헤어의 피터팬으로 각각 변신해 꿈속에서 상상할 법한 아름다운 동산을 배경으로 환상적인 케미스트리를 보여줬다.

무엇보다 중독성 넘치는 커플 안무와 압도적인 댄스 브레이크가 눈길을 사로잡았다. 현아는 트렌디한 K-POP 디바다운 아우라를 드러냈고, 던은 탄탄한 실력에 유니크한 무드를 가미한 매력을 발산했다.

이에 'PING PONG'은 뮤직비디오뿐만 아니라 각종 음악 방송 무대 영상의 높은 조회수까지 이끌어냈다. 현아&던은 출연하는 음악방송 무대마다 두루 조회수 최상위권을 기록했고, 본 방송 이후 공개되는 직캠 역시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댄스에 집중한 '릴레이 댄스' 콘텐츠는 벌써 230만 뷰를 돌파했다.

무대를 넘어 SNS로도 'PING PONG'의 매력이 확산되고 있다. 현아&던은 인스타그램 릴스와 틱톡 등 온라인 숏폼 동영상 플랫폼을 통해 'PING PONG' 챌린지를 진행하고 있다. 'PING PONG'의 주인공인 현아&던이 연습실, 음악방송 대기실, 복도, 주방, 드럭스토어 등 다양한 스팟을 배경으로 촬영한 챌린지 영상이 반응을 얻고 있다.

따라하기 쉬운 커플 안무로 구성된 만큼 많은 네티즌들의 참여도 이어지고 있다. 특히 몬스타엑스 아이엠은 던과 함께 'PING PONG' 챌린지에 동참해 색다른 호흡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여기에 스튜디오 룰루랄라를 통해 공개되는 다큐멘터리 '아임퐈인땡큐 앤유?' 역시 화제의 중심에 선 콘텐츠다. 현재까지 공개된 영상들은 총 590만 뷰를 기록했다. 두 사람은 알콩달콩한 호흡부터 프로페셔널하게 앨범을 준비하는 모습까지 솔직한 모습을 공개하며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현아&던은 각종 음악 방송과 콘텐츠를 통해 활발한 'PING PONG' 활동을 이어간다. 18일에는 tvN 예능 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 동반 출연할 예정이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