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박솔미 인스타그램
사진=박솔미 인스타그램


배우 박솔미가 고전적인 입맛을 인증했다.

박솔미는 1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멈출 수 없다"라는 글을 올렸다. 함께 게시한 사진에는 전병, 오란다 등 옛날과자들이 가득 남긴 상자가 보인다. 달콤하고 고소한 옛날과자가 식욕을 자극한다.

1978년생인 박솔미는 1998년 MBC 27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그는 2013년 배우 한재석과 결혼해 슬하에 두 딸을 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