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빈센조의 장소' BTS지민 생일 대형 테마파크→10월 '짐토버가 돌아왔다'


10월 13일 방탄소년단 지민의 생일을 맞아 지민의 팬베이스를 중심으로 상상초월 초대형 서포트를 예고하며 짐토버 (Jimin+October 합성어) 축제가 시작됨을 알렸다.

지민의 국내 대형 팬베이스 ‘올포지민 코리아’는 오는 10월13일 지민의 27번째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첫번째(Part 1) 서포팅으로 ‘지민 테마파크(My Serendipity)’ 조성을 공개했다.

올포지민코리아(ALL FOR JIMIN KOREA)는 서울에서 가장 힙한 장소로 인기 드라마 ‘빈센조’의 촬영지이기도 했던 국내 최대이자 최초 컨테이너 팝업 쇼핑몰인 ‘건대 커먼그라운드’ 건물 전체를 지민으로 래핑하는 동시에 대형 애드벌룬 제작으로 짐토버가 다가 왔음을 알렸다.

지하철 2호선과 인접한 편리한 교통 및 뚝섬유원지, 성수동카페거리가 가까워 볼거리와 먹거리 가득한 이 곳은 감각적인 사진 촬영지로 SNS 핫플레이스다.
'빈센조의 장소' BTS지민 생일 대형 테마파크→10월 '짐토버가 돌아왔다'
이 곳 ‘커먼그라운드’에 35개의 초대형 배너와 2.7M 대형 조명 축하 벌룬으로 ‘지민 테마파크’를 조성해 10월 9일과 10일 축제의 장이 열리게 된다.

이어 두번째(Part.2) 공개된 서포트로 용산 하이브 사옥 맞은편 버스정류장 쉘터 광고다. 중앙 차로에 위치한 버스 쉘터 7개 기기, 총 14개 면에 10월 한달간 생일 축하 광고를 게시한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 사옥이 위치한 장소로 유동인구가 많은 버스정류장에 장기간 광고로 지민생일 축하와 홍보 노출 효과를 높일 수 있는 최적의 위치를 선정한 것이며 part.3를 이어 발표할 예정이다.

놀라운 규모와 획기적인 서포트로 유명한 지민의 국내외 수많은 팬베이스들은 지민의 생일이 한 달 남짓 남았지만 국제적 화제가 된 중국 팬베이스의 초대형 규모의 최초 비행기 래핑 서포트를 시작으로 크고 작은 서포트와 함께 기부행렬을 이어가며 ‘축하와 나눔’의 짐토버를 즐길 준비에 설레고 있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