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뷔, 자연스러운 생활 연기가 돋보이는 시트콤 도전! '연기자 김태형'


방탄소년단 뷔가 자연스러운 연기로 글로벌 팬들을 매료시키며 연기자 김태형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롯데 면세점은 좌충우돌 여행 시트콤 떠나야 하는 친구들영상을 전국 롯데시네마에서 9일부터 선공개, 16일 공식 유튜브 채널 및 SNS에 공개했다.

1여행은 이루어진다편에서 방문을 열고 코알라 인형을 들고 등장한 뷔는 사랑스러움 그 자체였다. 자연스러운 브라운 컬러의 헤어 스타일, 흰색 티셔츠에 옆은 녹색 카디건을 걸치고 나와 달달한 목소리로 “Hey guys“라고 말하며 그윽한 눈빛을 보내 설렘을 안겼다.

코알라를 보고 눈치챈 RM그거 혹시 호주?“라고 물었고, 뷔는 ”Yes, sir. That’s right“이라고 뿌듯한 듯한 표정을 지으며 답했다. 뷔는 코알라 인형을 들고 형은 어디 갈거에요?”라며 인형이 말하는 것 같은 상황극을 펼쳐 멤버들과 지켜보는 팬들을 미소 짓게 했다.

2떠나야 하는 친구들에서는 가방을 빌려달라는 RM에게 너무 오래 써서 떨어졌어요. 나도 면세점 가야되는데라며 시무룩하게 답했다. 1편에서 발랄했던 모습과 상반되는 표정 연기, 제스쳐, 호흡이 특히 눈길을 끌었다.

방탄소년단이 모델로 활약 중인 롯데 면세점은 지속적으로 화보 사진, 화보 영상 등을 공개해 왔다. 특히 뷔는 신이 정성을 다해 빚어낸 예술 작품 같은 비주얼, 섹시하면서 고혹적인 아우라로 매 컷마다 시선을 집중시켰다. 다양한 제스쳐와 포즈, 표정 연기로 한 순간도 눈을 뗄 수 없는 매혹적인 자태를 뽐내는 화보 장인’, ‘화보 천재의 모습으로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팬들은 역시 상황극 달인, 생활 연기 달인 김태형”, “태형이 목소리 너무 달달해서 귀가 녹아”, “연기자 김태형 기다려진다”, “역시 미남은 큰 화면으로 봐야해라며 뜨겁게 반응했다.

짧은 시트콤 영상이었지만 자연스러운 연기와 눈빛, 발성, 제스쳐 등으로 보여준 뷔의 무한한 가능성에 팬들은 열광했고, ‘배우 김태형을 기대하며 화제를 모았다.

김순신 텐아시아 기자 soonsin2@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