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텐아시아DB, 정재형 인스타그램
사진=텐아시아DB, 정재형 인스타그램


방송인 유재석이 소속사 안테나 전직원에게 소고기를 선물했다.

가수 정재형은 지난 1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유재석님이 안테나 전직원에게 하사하신 소고기. 감사합니다"라는 글과 함께 영상을 게재했다.

이날 공개된 영상 속에는 정재형이 유재석에게 받은 소고기 선물을 뜯어보고 있는 모습이 담겼다. 특히 소고기 포장지에는 '최고급 명품 한우'로 적혀져 있어 눈길을 끈다.

유재석은 FNC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끝낸 뒤 지난 7월 안테나에 새 둥지를 틀었다. 안테나는 유재석과 친분이 두터운 가수 유희열이 수장으로 있으며 정재형, 토이, 정승환, 권진아, 샘김, 적재 등이 소속돼 있다.

지난주 방송된 MBC 예능 '놀면 뭐하니?'에서 하하는 "(유재석이 소속사) 명예회장이라는 소문이 있다"고 농담하기도 했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