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예 배우 채원빈이 메타포레의 모델로 전격 발탁됐다.

메타포레는 必마스크 시대를 맞아 트러블 피부에 진정효과를 강화한 힐링 스킨케어 브랜드로, 지난 7월 제품 출시 이후 성분의 기능성과 가성비를 중시하는 MZ세대에게 주목을 받고 있다.

메타포레는 이번 모델 발탁 사유에 대해 웹드라마 라이징 스타에서 최근 tvN 드라마 ‘보이스4’에서 열연을 한 채원빈은 MZ세대들의 공감을 얻을 뿐만 아니라 현재보다 앞으로가 더욱 기대되는 신예 배우라는 점에서 브랜드의 마케팅 방향성과 부합해 자사 모델로 선정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또한 메타포레는 병풀잎, 편백수 등 숲에서 가져온 원료들을 통해 자연주의 스킨케어 제품인만큼, 채원빈 배우의 싱그럽고 신선한 이미지를 통해 브랜드 이미지를 확립해 나갈 계획이다.

메타포레를 론칭한 비즈아일랜드는 K뷰티 플랫폼 ‘나르샤’를 운영하며 아마존, 이베이, 쇼피 등 미국 및 글로벌 이커머스 플랫폼에서 K뷰티의 접점을 확대해 나가고 있다. 이번 모델 발탁을 통해 채원빈 배우와 함께 국내에서 소비자들에게 공감을 얻을 수 있는 마케팅을 진행하는 한편, 아마존과 같은 글로벌 플랫폼에서도 메타포레 브랜드 이미지를 확립할 수 있도록 마케팅해 나갈 계획이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