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국제문화교류진흥원이 오는 11월 ‘2021 한국문화축제(K-Culture Festival)’를 개최한다.

올해 2회째인 ‘한국문화축제’는 다양한 한국문화를 소개하는 글로벌 대표 한류 축제로, 케이팝(K-POP)을 중심으로 음식·뷰티·패션 등 한류 연관 산업을 홍보하며 전 세계 한류 팬이 한국문화를 직접 체험하고 교류할 수 있는 장을 제공한다.

이번 ‘2021 한국문화축제’는 ‘팬니버스(FANIVERSE: Fan과 Universe의 합성어)’라는 세계관과 ‘빛 : 함께 빛나다 (BIT : Bright / Together)’라는 슬로건을 통해 팬들이 주인공이 되는 것에서 한발 더 나아가 팬들에게 소속감과 성취감을 주고자 했다. 또한, 이들이 단순히 문화를 따라가는 추종자에 머무르지 않고, 문화를 선도하는 주창자로의 역할 변화를 체감할 수 있도록 기획됐다.

이를 위해 지난 13일 문체부와 진흥원은 축제 총감독으로 작곡가 김형석을 위촉했다. 김형석 총감독은 감미로운 대중음악 작곡 능력뿐만 아니라, 국내 최정상급 아티스트 발굴 및 제작, 유수 행사를 진두지휘한 노하우를 바탕으로 발탁되었다. 김 총감독은 오는 11월에 열리는 한국문화축제의 행사 계획 수립·운영부터 코로나19 극복 캠페인송 제작 등 행사 전반을 총괄하게 된다.

올해 축제는 11월 13일(토)과 11월 14일(일) 양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며, 전 세계 한류 팬들을 위한 ▲케이팝 콘서트 ▲한국문화 체험·전시 팬 참여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특히, 행사 이틀째인 11월 14일(일)에는 케이팝을 중심으로 세계적인 팬덤을 보유한 국내외 유명 아티스트의 공연이 펼쳐지는 가운데, 김형석 총감독과 한류 팬이 함께 제작한 코로나19 극복 캠페인송을 피날레 공연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올해 팬 참여 프로그램의 첫 주자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2021 한국문화축제 캠페인 송 창작 공모전’이다. 음원 공모 주제는 올해 축제 슬로건인 ‘빛 : 함께 빛나다 (BIT: Bright / Together)’로, 전 세계 한류 팬이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수상자는 총 3명으로, 1위, 2위, 3위는 각각 1,000만 원, 500만 원, 100만 원의 상금을 받는다. 특별히 1위 수상자에게는 김형석 작곡가와 공동 작업을 통한 정식음원 출시 및 인기 케이팝 가수의 가창녹음 특전이 제공된다.

텐아시아 뉴스룸 news@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