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나영./ 사진=인스타그램
김나영./ 사진=인스타그램


방송인 김나영이 패셔니스타다운 면모를 과시했다.

김나영은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Black or White?"라는 글과 함께 여러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김나영은 자신이 광고 모델로 활동중인 브랜드 의상을 입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170cm·48kg' 김나영, 뭘 입어도 찰떡인 애둘맘 [TEN★]
특히 170cm의 쭉쭉 뻗은 기럭지로 완벽한 핏을 자랑해 눈길을 끈다. 또한 군살 없는 매끈한 각선미가 인상적이다.
'170cm·48kg' 김나영, 뭘 입어도 찰떡인 애둘맘 [TEN★]
김나영은 슬하에 두 아들을 두고 있다. 현재 JTBC 예능 프로그램 '용감한 솔로 육아 - 내가 키운다'에 출연 중이다.

노규민 텐아시아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