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채아, SNS 통해 근황 공개
반려견 깁스 한 사진 게재
"나도 아프다"
/사진=한채아 인스타그램
/사진=한채아 인스타그램


배우 한채아에 이어 반려견도 깁스를 했다.

한채아는 지난 13일 자신의 SNS 계정에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한채아의 반려견이 깁스를 한 채 누워 있다. 한채아는 "아프냐. 나도 아프다. 우리 둘 왜 이래"라며 "둘 다 깁스한 거 너무 웃겨"라고 밝혔다.

앞서 한채아는 SNS를 통해 "차차 수업 보내놓고 잠시 당 충전. 팔은 넘어져서 살짝 다쳤어요. 보호 차원에서 반깁스 하고있는 중이랍니다"라며 깁스를 한 모습을 공개한 바 있다.

한편 한채아는 2018년 차범근 전 축구 감독의 셋째 아들 차세찌와 결혼해 슬하에 딸 한 명을 두고 있다. 현재 SBS 예능프로그램 '골 때리는 그녀들'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